б ѵâȸ
 
작성일 : 18-12-08 12:53
댕댕이 피자배달부
 글쓴이 : 녹색책장
조회 : 14  

 

<iframe width="560" height="315" src="https://www.youtube.com/embed/J19IrsXOx7k?mute=1" frameborder="0" allow="accelerometer; autoplay; encrypted-media; gyroscope; picture-in-picture" allowfullscreen></iframe>

 

비록 우리가 하나의 기사에서 만났더라도

다른 사람과의 만남이 아니라 헤어짐

나는 우리가 더 아름다워지기를 바란다.

 

우리의 작은 글에서 서로의 마음을 읽자.

서로의 마음을 볼 수 없는 두 개의 눈은 볼 수 없다.

그것은 마음의 눈을 만든다.